요즘 사람 많은 홍대를 벗어나 옆동네 연남동을 자주 찾곤 하는데 친구 생일 모임으로 다이닝랩 선택.


웨이팅이 조금 길긴했지만 정갈하게 나온 음식도 좋았고 맛 또한 좋았다. 연어샐러드, 함박스테이크, 파스타 3가지 시켰는데 연어샐러드도 맛있고 함박스테이크도 맛있었지만 수란(물에 살짝익힌 달걀) 이 살짝 올라가 있는 파스타는 와우와우와우 진짜 맛있었다. 계속 맛있어 너무 맛있어를 연발. 먹기전에 수란을 톡! 터트려 파스타와 살살 섞어 먹으니 아주 꿀맛!


연어샐러드의 연어도 싱싱했고 함박스테이크도 맛있었지만 조금 양이 적다는게 아쉽. 식당자체가 좁고 테이블수가 적어서 테이블 간격이 좁은것과 웨이팅이 길다는게 조금 아쉽지만 맛으로 만족.


웨이팅하면서 바로 옆집 스퀘어 이미의 파운드케익을 보여 군침을 흘렸었는데 마침 친구생일이고 해서 저녁먹고 친구 하나 사주고 내것 1/2사이즈 구매. 촘 작지만 큰사이즈는 9천원 사진에 있는것이 1/2사이즈 4500원으로 기억.


직접 친절하신 직원(판매직원이 아니라 빵만드시는분)이 오셔서 설명해주시고 추천해주셔서 무화과+호두가 들은 파운드 케익으로 선택했는데 다음날 우유와 먹으니 꿀맛꿀맛. 


 

연남동과 사랑에 빠져버릴것같음♡



tag { , }